09월30일 KOVO컵 KB손해보험 vs 우리카드

포인트랭킹
홈 > 경기분석 > 스포츠 분석
스포츠 분석

09월30일 KOVO컵 KB손해보험 vs 우리카드

윈티비 0 388

KB는 많은 변화가 있었다. 대한항공에서 김학민이 이적해왔고 우리카드에서 센터 구도현, 박진우가 이적해왔다. 더불어 리그에서 관록이 있는 김정환도 우리카드에서 영입했다. 하현용, 이수황, 박광희를 우리카드로 보내면서 영입한 선수들인데 이름값은 나쁘지 않다. 나름 젊고 경험이 있는 선수들로 포지션을 채워나갔다. 전진용은 자유선수로 풀렸지만 우상조 까지 합류하며 센터진을 비롯해 팀의 체질개선을 했다. 외국인 선수는 과거 대한항공에서 활약했던 산체스를 영입했다. 대표팀 일정도 있었던 황택의였기에 몸상태가 완전하지 못한 산체스에 호흡을 맞출 시간도 많지 않았다는 점은 다소 아쉽다.


다만 우리카드보다는 상황이 나은 편이다. 우리카드는 일단 외국인 선수를 교체했다. 기량에서 다소 아쉬움이 있었던 제이크 랭글로이스를 내보내고 KB에서 뛰었던 펠리페를 영입했다. 다만 국제이적동의서를 발급받을 시간이 없었다. 이번 컵대회에서는 선보일 수 없게 된 상황. 일단 국내 선수들로 대회를 채워내야 한다. 일단 센터쪽에서 하현용, 이수황이 보강되며 조금 더 즉시 전력감을 추가했다. 레프트의 한정훈, 센터쪽 최석기까지 추가 영입해 가능성을 본 선수들의 영입이 이어졌다. 국내 선수들의 득점력이 중요한 가운데 나경복, 한성정, 황경민 등의 활약이 중요하다.


일단 외국인 선수가 있고 없고는 승부에 큰 차이점이 될 수 있다. 완벽한 호흡과 컨디션이 아닐지라도 산체스의 존재감 자체는 KB에 큰 도움이 될 수 있다. 다만 황택의도 오래도록 대표팀에 빠져있었고 우리카드의 국내 선수들의 기량이 무시할 수 없는 수준이라는 점에서 세트마다의 양상은 살펴볼 필요가 있다. 


KB손해보험의 승리를 예상합니다.

0 Comments